기사상단

박신혜 첫방 소감, '이웃집 꽃미남' 보고 이웃들과 더 친해지길

이웃들과 더 친해지길

가 -가 +

김경화/I선데이뉴스
기사입력 2013-01-08 [17:56]


▲ 박신혜 첫방 소감     © 4HIM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신혜의 '이웃집 꽃미남' 첫방 소감이 공개돼 화제다.

7일 첫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이웃집 꽃미남'의 촬영장 모습을 담은 사진과 함께 주인공 박신혜의 첫방 소감이 공개됐다. 그는 "지금의 박신혜여서 할 수 있는 작품, 할 수 있는 역할이라고 생각했다. 매일 즐겁게 촬영하고 있는데 첫 방송을 앞두고 무척 설레고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웃집 꽃미남'은 과거의 상처로 인해 세상 밖으로 나서기를 두려워하는 고독미(박신혜)가 앞집 남자를 몰래 지켜보다 이웃집 꽃미남 엔리케 금(윤시윤)에게 발각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연애담을 그린 작품이다.

박신혜는 "로맨틱 코미디에 흔히 등장하는 '캔디' 같은 여주인공이 아닌 상처가 많고 세상을 두려워하는 색다른 유형의 캐릭터 고독미에 끌렸다"며 "'이웃집 꽃미남'을 보시는 분들이 이웃에 대해 따뜻하게 상상해 볼 수 있는, 또 내 이웃에 살고 있는 사람들을 더 친근하게 느낄 수 있는 그런 작품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바램을 전했다.

한편, 박신혜와 윤시윤, 김지훈, 박수진, 고경표 등이 함께 하는 '이웃집 꽃미남'은 7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김경화/I선데이뉴스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기사하단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데모300. All rights reserved.